> 문화 > 이달의 문화·예술 기행
우리네 일상 속으로 한 발짝! 찾아가는 음악회조이 클래식(JOY CLASSIC)을 개최!
김희중 기자  |  achi76@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25  10:20: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하남문화재단은 젊은 연주자들로 구성된 국내 정상급 현악앙상블 조이오브스트링스와 함께 지난 22일 미사2동 행정복지센터 대강당에서 찾아가는 음악회 '조이 클래식(JOY CLASSIC)'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공연은 시민들의 일상 속 문화예술 향유 확대를 위해 하남문화재단과 상주예술단체 조이오브스트링스가 함께 마련한 무대로, 지난 2월 경기문화재단에서 주관하는 「공연장 상주예술단체 육성지원사업」에 선정된 이후 첫 번째로 공동 작업한 프로그램이다.


< 모차르트부터 비틀즈까지 다양한 클래식의 매력 선사 >

   
 

모차르트의 ‘디베르티멘토 D장조 K136’으로 경쾌하게 문을 연 조이오브스트링스는 비발디 사계 중 ‘여름’, 차이코프스키의 호두까기 인형 중 ‘꽃의 왈츠’, 쇼스타코비치의 ‘왈츠 제2번’, 브람스의 ‘헝가리 무곡’ 등 클래식 음악사를 대표하는 음악가들의 아름다운 선율을 선보였다.

악장이자 바이올리니스트 김현수가 부드럽고 친근한 해설로 분위기를 이끌어가며, 비틀즈의 명곡 ‘예스터데이’와 ‘오블라디 오블라다’ 그리고 영화 여인의 향기 OST 중 ‘pur una cabeza’, 피아졸라의 ‘리베르탱고’ 등 정통 클래식과 팝, 재즈, 탱고 선율을 1시간가량 다채롭게 펼쳐냈다. 유모차를 타고 나온 아이부터 흰 머리 어르신들까지 편한 차림으로 공연을 보러 온 관객들은 박수와 환호로 화답하며 클래식의 매력 속에 흠뻑 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공연을 관람한 한 시민은 "클래식이라 지루하면 어떡하나 은근히 걱정하며 왔는데 생각보다 재미있어서 깜짝 놀랐다."라며 "어린 자녀들을 데리고 공연장을 찾기가 쉽지 않은 일인데 가까운 주민센터에서 우수한 퀄리티의 공연을 무료로 즐길 수 있어 너무 행복한 시간이었다."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한편 훌륭한 연주를 선사해준 조이오브스트링스는 오는 30일(토) 하남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영화음악콘서트 <클래식in시네마> 공연을 앞두고 있다.

‘미션’, ‘엽기적인 그녀’, ‘노다메 칸타빌레’ 등 유명 영화 속 OST를 감각적으로 들려줄 예정이다. 또한 하남문화재단과 조이오브스트링스가 준비한 두 번째 찾아가는 음악회는 가을의 절정인 10월말 하남시평생학습관에서 다시 만나볼 수 있다. (문의:www.hnart.or.kr, 031-790-7979)


 

김희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  대표전화 : 010-2018-0427
등록번호 : 경기,아51016  |  발행인 : 차현균  |  편집인 : 차현균  |  최초등록 일자 : 2014년 7월 7일
Copyright © 2020 미디어하남. All rights reserved.